불러 오는중

검색 입력

Tags:

1분기 글로벌 스마트폰 출하량 급감.

시장조사기관 가트너(Gartner)에 따르면, 올 1분기 글로벌 스마트폰 출하량이 전년 동기 대비 20.2% 감소함. 그중 삼성전자, 화웨이(华为), 오포(OPPO) 등이 두자리수 감소세를 보임.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점유율 1, 2위 삼성전자와 화웨이의 출하량은 각각 전년 동기 대비 22.7%, 27.3% 감소했음.

오프라인 매출 의존도가 큰 오포는 코로나19 영향으로 19.1% 감소했으며 애플은 4,092만대를 판매해 전년 동기대비 8.2% 감소, 상대적으로 경쟁사에 비해 감소폭이 적었음

반면, 샤오미는 유일하게 출하량이 1.4% 소폭 증가함. 샤오미의 서브 브랜드 훙미(红米)가 글로벌 시장서 인기를 끌고 코로나19 기간 온라인 유통 채널이 주목받으면서 양호한 성과를 거둔 것으로 나타남.

For Your Insights

☆ 뉴스레터에 가입하시면 더이상 가입안내 배너가 등장하지 않습니다!

Tags:

뉴스레터를 구독하시면 매일 인사이팅해집니다.
구독을 신청하시면  본 서비스의 개인정보취급정책(클릭 보기)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구독
close-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