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러 오는중

검색 입력

런정페이 화웨이 회장, 애플 등 스마트폰 경쟁사에 5G 칩 팔 수 있다…인텔 등 메이커 조준

런정페이 화웨이 회장(CEO)가 애플 등 스마트폰 경쟁사에도 5G 칩을 판매할 수 있다는 입장을 밝혀 주목됨.

애플은 아직 5G 아이폰을 출시하지 않고 있으며 인텔 등이 관련 칩 조달이 이뤄지지 않아 올해 출시가 불가능하다는 전망이 힘을 얻고 있는 상황. 이에 따라 대안으로 화웨이의 5G 칩 공급 가능성이 점쳐져 옴.

그동안 자사의 스마트폰 제품에만 해당 칩을 사용해 온 화웨이가 자사 5G 칩을 경쟁사에도 공급할 수 있다는 입장을 밝힌 것은 상당한 전략의 변화로 읽힘. 이는 곧 인텔, 퀄컴, 삼성 등 칩메이커와의 경쟁도 예고한 것임.

For Your Insights

5G아이폰을 위한 대안으로 대두된 가능성 중 하나가 화웨이의 5G모뎀 도입이었지만 이는 현재 미국과 중국간 경제 전쟁의 구도로 볼 때 실현 가능성이 높지는 않다. 하지만 화웨이가 스마트폰을 넘어서 칩 시장으로 무대를 넓힐 수 있다는 점에서 인텔 등이 예의주시해야 할 대목이다.

Tags:

뉴스레터를 구독하시면 매일 인사이팅해집니다.
구독을 신청하시면  본 서비스의 개인정보취급정책(클릭 보기)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구독
close-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