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러 오는중

검색 입력

중국 전기차 스타트업 바이튼, 북미 지역 인력 조정

In Brief :

중국 전기차 스타트업 바이튼이 북미 지역 인력 200여명 임시해고

올해 말로 예정된 신모델 M바이트 출시 일정도 지연

코로나19 영향으로 수익성 및 생산 일정 차질 빚은데 따른 것

Tags:
뉴스레터를 구독하시면 매일 인사이팅해집니다.
구독을 신청하시면  본 서비스의 개인정보취급정책(클릭 보기)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구독
close-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