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러 오는중

검색 입력

Tags:

EEA, “작년 탄소배출량 더 늘어나..자동차 배출량 획기적으로 줄여야”

In Brief :

유럽연합환경청(EEA)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 자동차 배출량이 3년 연속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유럽연합 집행위원회는 “자동차업체들이 연비를 획기적으로 개선하고 저탄소 차량 개발을 가속화하지 않으면 올해 유럽연합의 배출기준에 충족하지 못할 가능성이 높다”고 강조했다.

EEA는 지난해 유럽 지역 자동차의 탄소배출량은 122.4g/km로, 올해 새롭게 적용되는 유럽연합의 기준인 95g/km에 한참 못 미친다”며 “자동차 업체들이 올해 배출량을 전년 대비 22% 줄여야 벌금 부과를 피할 수 있다”고 언급했다.

또한 “프랑스와 독일처럼 각 정부에서 전기차 판매 및 투자를 확대할 수 있는 인센티브를 마련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For Your Insights

☆ 뉴스레터에 가입하시면 더이상 가입안내 배너가 등장하지 않습니다!

Tags:

뉴스레터를 구독하시면 매일 인사이팅해집니다.
구독을 신청하시면  본 서비스의 개인정보취급정책(클릭 보기)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구독
close-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