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러 오는중

검색 입력

코로나 19로 인해 글로벌 리튬 시장 회복에 최소 1년 이상 걸릴 듯

모닝스타에 따르면 업계 전문가들은 올해 글로벌 리튬 수요를 전년대비 15% 상승할 것으로 예측했지만, 팬데믹으로 전기차 혁명에 제동이 걸리자, 오히려 전년 대비 5% 감소할 것으로 하향 조정했다.

현재의 침체 국면을 회복하는 데 최소 1년 이상 소요될 것으로 내다봤다.

일각에서는 코로나19로 완성차 업체들의 전기차 확대 계획에 차질이 있을 경우 2025년까지 수요 침체가 이어질 수 있다는 우려를 나타냈다.

이에따라 리튬 생산업체들도 생산 감축, 공장 가동 중단, 주요 자산 매각 등 생존 모드로 전환했다.

하지만, 팬데믹에도 불구하고 전기차가 가장 인기있는 차량이 될 것이며, 장기적으로는 전기차 도입을 위한 구조적 변화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For Your Insights

☆ 뉴스레터에 가입하시면 더이상 가입안내 배너가 등장하지 않습니다!

뉴스레터를 구독하시면 매일 인사이팅해집니다.
구독을 신청하시면  본 서비스의 개인정보취급정책(클릭 보기)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구독
close-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