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러 오는중

검색 입력

Tags:

자동차 업계의 ‘테슬라 성공 신화’ 재현, 쉽지 않을 전망

In Brief :

올해 테슬라의 시가총액이 6,490억달러(약 715조5,225억원)까지 치솟으면서, 전기차는 이제 부인할 수 없는 미래라는 공감대가 형성된 듯하다.

그러나 테슬라의 성공을 모방하려는 스타트업과 기존 자동차 회사들은 쉽지 않은 길을 걸을 것으로 전망된다. 기존 자동차 회사의 경우 전기차 수요 급증으로 어느 정도 이익을 보고 있지만, 올해 주가가 의미 있게 상승한 회사는 소수에 불과하다.

다임러의 경우 여러 내연기관 모델의 70%를 줄이는 계획에 대한 노조의 반대를 극복해야 한다. 폭스바겐은 올해 전기차 모델 ‘ID.3’의 소프트웨어 문제로 출시에 어려움을 겪었다.

테슬라가 성공을 거두는데 17년이라는 시간이 걸렸다는 점은, 스타트업이 테슬라를 따라잡는 것은 실패할 위험이 높다는 것을 시사한다. 유명 공매도 투자자 짐 차노스(Jim Chanos)는 테슬라 붐에 편승한 다른 전기차 업체가 과대평가되어 있다고 지적했다.

For Your Insights

☆ 뉴스레터에 가입하시면 더이상 가입안내 배너가 등장하지 않습니다!

Tags:

뉴스레터를 구독하시면 매일 인사이팅해집니다.
구독을 신청하시면  본 서비스의 개인정보취급정책(클릭 보기)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구독
close-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