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러 오는중

검색 입력

자율주행 스타트업 메이 모빌리트, 5000만 달러 투자 유치

In Brief :

미시간의 자율 셔틀 서비스 운영 스타트업인 메이 모빌리티(May Mobility)가 토요타자동차가 주도한 시리즈B 펀딩으로 5000만 달러를 유치함. 투자받은 자금은 셔틀차량 개발, 운영 경비 등으로 사용할 예정.

메이 모빌리티는 디트로이트와 그랜드 라피즈 구간, 미시간과 프로비던스 구간, 로드 아일랜드 등 3곳에서 저속 셔틀 25대를 운영 중임.

☆ 뉴스레터에 가입하시면 더이상 가입안내 배너가 등장하지 않습니다!

Tags:

뉴스레터를 구독하시면 매일 인사이팅해집니다.
구독을 신청하시면  본 서비스의 개인정보취급정책(클릭 보기)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구독
close-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