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러 오는중

검색 입력

다임러, 전기차 사업 위해 관리비용 우선 감축 추진

전기차 산업으로의 전환은 일자리 감소를 가져올 것이라고 폭스바겐 측은 몇 차례 언급한 바 있음. 다임러 역시 전기차로의 전환이 인력 감축을 가져올 수 있다고 발표.

다임러 본사 사옥 전경(출처: 위키미디어)

회사 측은 생산 파트보다는 관리 부문의 긴축을 우선 추진할 것이라고 밝힘. 컨설턴트, 출장, 서류작업, 접대비 등을 줄이고 효율성을 높이는 등 작은 부분부터 시행한다고 설명.

이와 관련된 감원 규모 등은 향후 전기차 판매 추이에 따라 달라질 것이라고 덧붙임.

Tags:

뉴스레터를 구독하시면 매일 인사이팅해집니다.
구독을 신청하시면  본 서비스의 개인정보취급정책(클릭 보기)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구독
close-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