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러 오는중

검색 입력

Tags:

日 샤프, 차세대 태양전지 개발에 주력

In Brief : 실리콘 태양전지를 주도하는 중국과의 경쟁에서 우위를 차지하기 위해

  • 일본 샤프(シャープ)는 높은 변환효율과 경량이 특징인 화합물계 태양전지 개발에 주력.
  • 샤프는 현재 주력시장인 실리콘형 태양전지를 앞세워 세계시장을 선점한 중국과의 경쟁에서 우위를 차지하기 위해 신기술 개발에 열을 올리고 있음
  • 샤프는 올해 안에  새로운 기술을 적용한 태양전지를 상용화할 계획.
  • 샤프는 도요타의 PHEV ‘프리우스 PHV(プリウスPHV)’를 활용해 전기차 항속거리 및 연비 향상 효과를 검증하기 위한 테스트를 진행.
  • 샤프는 이번 테스트에서 ‘프리우스PHV’ 차체 지붕과 프론트 부분에 약 0.03mm 두께의 필름 형태 태양전지 1,170개를 탑재.
  • 차체에 탑재한 태양전지의 총 전력은 약 860W이며 날씨 조건이 좋다면 1일 충전으로 약 56km를 주행 가능.

For Your Insights

  • 현재 샤프가 개발 중인 태양전지와는 다른 특수한 결정 구조를 띈 원료를 사용해 저비용 및 경량화를 실현할 수 있는 차세대형 태양전지 개발 움직임도 활발.
  • 현재 파나소닉, 도시바(東芝) 등이 차세대형 태양전지를 2025년경까지 상용화할 계획으로 있음.
  • 따라서 수성에 나선 중국업체와 새로운 기술을 적용한 일본업체간 수요가 클 것으로 예상된 전기차 시장을 놓고 치열한 경쟁을 전개할 것으로 보임

☆ 뉴스레터에 가입하시면 더이상 가입안내 배너가 등장하지 않습니다!

Tags:

뉴스레터를 구독하시면 매일 인사이팅해집니다.
구독을 신청하시면  본 서비스의 개인정보취급정책(클릭 보기)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구독
close-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