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러 오는중

검색 입력

Tags:

코발트의 공급지가 콩고에서 인도네시아로 교체되나

중국 코발트 업체 화유코발트(Huayou Cobalt) 등 전기차관련업체들이 콩고민주공화국에서 코발트 수입을 중단하고 인도네시아로 발길을 돌린다.

화유코발트를 비롯해 애플, 구글 및 일부 완성차 업체들이 아동 노동 착취 등으로 악명 높은 콩고의 코발트 광산에서 철수하기로 한 것이다.

인도네시아 광산업체 볼트 메탈은 “인도네시아에서 전기차 배터리에 핵심 재료인 코발트의 생산 기회가 크다”며 “볼트 메탈의 ‘키클롭스(Cyclops)’ 니켈-코발트 개발 프로젝트가 코발트 생산의 기반이 될 것”이라고 언급했다.

LG화학, CATL 등 배터리 업체에 코발트를 공급하고 있는 화유코발트는 8억7,000만달러(약 1조587억원)를 조달해 인도네시아에서 니켈 및 황산코발트의 생산을 늘릴 방침이다.

현재 중국을 중심으로 인도네시아 키클롭스 프로젝트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볼트 메탈은 중국 당성커지(当升科技) 등 배터리 소재 업체들과 수급계약을 체결했다.

For Your Insights

가나다라마바사아자차카파타하가나다라마바사아자차카파타하가나다라마바사아자차카파타하가나다라마바사아자차카파타하가나다라마바사아자차카파타하.

☆ 뉴스레터에 가입하시면 더이상 가입안내 배너가 등장하지 않습니다!

Tags:

뉴스레터를 구독하시면 매일 인사이팅해집니다.
구독을 신청하시면  본 서비스의 개인정보취급정책(클릭 보기)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구독
close-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