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러 오는중

검색 입력

Tags:

日, 희소금속 비축 체제 강화 방침…탈중국 노리나

In Brief :

일본 정부가 희소금속 비축 강화 방침을 발표했다.

일본의 경우 중국 등 특정 국가에 희소금속 수입 의존도가 높은 구조적 문제로 인한 공급 부족 위험에 대비하려는 목적이다.

일본이 취급하는 희소금속은 코발트, 리튬 등 34종으로, 거의 전량 수입에 의존하고 있다.

전기차 모터 자석 등에 필요한 희토류는 60% 이상을 중국에 의존하고 있는 실정이다.

정부는 구체적인 비축 일수는 산지 편재성 등을 고려해 결정하기로 했다.

중요도가 높은 품목은 반년 이상, 낮은 것은 60일 이하 등 탄력적으로 운영할 방침이나, 시장 가격에 영향을 미치지 않기 위해 개별 목표치는 발표하지 않을 예정이다.

또, 일부 품목은 산지와 제련 공정을 맡은 국가가 다른 경우도 있는데, 이에 대한 대응책으로써 일본 정부는 일본 석유천연가스금속광물기구(JOGMEC)가 운영하는 제련소에 투자하거나 일본 기업이 금융기관에서 자금을 빌릴 때 채무 보증을 실시하도록 했다.

For Your Insights

Tags:

뉴스레터를 구독하시면 매일 인사이팅해집니다.
구독을 신청하시면  본 서비스의 개인정보취급정책(클릭 보기)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구독
close-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