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러 오는중

검색 입력

Tags:

中 BYD, 연말까지 20GWh 규모 ‘다오폔전지’ 생산라인 8기 건설

In Brief :

중국 BYD는 푸디충칭(弗迪重庆) 공장의 생산능력을 확대한다.

BYD는 100억위안(약 1조7,181억원)을 투자해 올해 말까지 부지 약 100만㎡의 푸디충칭 공장에 연산 20GWh 이상의 ‘다오폔전지(刀片电池)’ 생산라인 8기를 건설할 예정이다.

지난해 2월 착공해 올 3월부터 일부 가동에 들어간 푸디충칭 공장의 향후 연간 생산액이 200억위안(약 3조4,378억원)을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BYD가 다오폔전지의 생산능력을 확대하려는 이유는 ‘한(汉) EV’의 판매량 증가에 따른 것이다. 다오폔전지를 탑재한 한 EV의 8월 판매량은 4,000대에 달했다.

BYD자동차판매유한회사(比亚迪汽车销售有限公司)의 자오창장(赵长江) 사장은 “한의 주문이 3만대를 넘어 주문량을 맞추기가 어렵다”고 밝혔다.

또한, 한 EV 외에 ‘e9’, ‘쑹(宋) PLUS EV’ 등 다오폔전지를 탑재한 신차 모델이 연내 출시 예정이어서 충칭공장의 생산능력 확대는 필수다.

BYD는 푸디충칭 외에 푸디창사(弗迪长沙), 푸디구이양(弗迪贵阳) 등 2개 공장에서도 다오폔전지를 생산할 계획이다.

BYD는 다오폔전지를 포함한 배터리 총 생산능력을 2021년 75GWh, 2022년 100GWh로 늘릴 방침이다.

For Your Insights

☆ 뉴스레터에 가입하시면 더이상 가입안내 배너가 등장하지 않습니다!

Tags:

뉴스레터를 구독하시면 매일 인사이팅해집니다.
구독을 신청하시면  본 서비스의 개인정보취급정책(클릭 보기)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구독
close-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