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러 오는중

검색 입력

Tags:

美 테슬라, 濠 BHP와 니켈 구매 계약 논의

In Brief :

테슬라가 니켈 공급 부족을 해소하고 전기차 증산 목표를 이루기 위해 호주 광산업체 BHP와 니켈 구매 계약을 협상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테슬라와 BHP는 현재 가격 협상을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테슬라는 지난 7월 광산 업체에 니켈 생산량을 늘려 달라고 요청한 바 있으며, 회사 이름을 특정하지 않은 채 여러 니켈 생산업체와 접촉하고 있다고 밝혔다.

BHP는 니켈 생산량 중 75% 이상을 한국, 중국, 일본에 공급하고 있다.

테슬라, BMW, 폭스바겐 등 자동차 업체들이 전기차 모델을 라인업에 추가하면서 니켈 수요는 급증하고 있는 추세다.

배터리 핵심 소재 중 하나인 코발트는 아동노동, 노동력 착취 등의 문제점과 함께 가격이 비싸 배터리 생산업체들은 니켈 함량을 높이는 배터리를 개발하고 있다.

블룸버그NEF(BloombergNEF, BNEF)는 2023년에 이르면 심각한 니켈 부족 현상을 겪을 것이라고 예측했다.

For Your Insights

☆ 뉴스레터에 가입하시면 더이상 가입안내 배너가 등장하지 않습니다!

Tags:

뉴스레터를 구독하시면 매일 인사이팅해집니다.
구독을 신청하시면  본 서비스의 개인정보취급정책(클릭 보기)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구독
close-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