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러 오는중

검색 입력

Tags:

獨 BMW, 배터리 발화 위험 문제로 PHEV 모델 리콜

In Brief :

독일 BMW가 PHEV 모델에 탑재된 전기차 배터리 품질 문제로 차량 리콜을 진행한다.

이는 배터리셀 생산 과정에서 불순물 유입으로 인해 화재 위험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번 배터리 결함 발생 PHEV 모델은 ‘X1’, ‘X2’, ‘X3’, ‘X5’, ‘2시리즈 액티브 투어러(2er Active Tourer)’, ‘3시리즈’, ‘5시리즈’, ‘7시리즈’, ‘i8 쿠페(Coupé)’, ‘i8 로드스터(i8 Roadster)’ 및 산하 브랜드 미니(Mini)의 ‘미니 컨트리맨(Mini Countryman)’ 등 총 11개 모델이다.

현재 결함 발생 배터리가 이용된 BMW 차량은 총 2만6,700대이다.

현재 BMW는 중국 CATL과 삼성SDI로부터 배터리셀을 공급받고 있는데, 2024년부터 스웨덴 배터리 업체 노스볼트(Northvolt)의 배터리셀도 이용할 방침이다.

BMW의 이번 PHEV 배터리 품질 문제는 현재 배터리셀 공급 업체 두 곳 중 한 업체가 생산한 제품에서 발생했다.

For Your Insights

☆ 뉴스레터에 가입하시면 더이상 가입안내 배너가 등장하지 않습니다!

Tags:

뉴스레터를 구독하시면 매일 인사이팅해집니다.
구독을 신청하시면  본 서비스의 개인정보취급정책(클릭 보기)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구독
close-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