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러 오는중

검색 입력

니오 새 모델 EC6, 자금난 극복에는 도움 못될 듯

In Brief :

중국 전기차 스타트업인 니오가 최근 소형 SUV 전기차인 ‘EC6’을 출시. 또한 한번 완충으로 300마일을 달릴 수 있는 배터리팩을 개발했다고 발표.

그러나 이 제품 모두 2020년 말에야 출시 가능. 따라서 신제품이 현재의 재정난을 해결하지 못할 것이라는 보도가 나옴.니오가 기대할 것은 6월 출시될 두번째 모델인 5인승 SUV ES8임.

니오 측도 향후 12개월간 계속 운영할 수 있는 자금이 부족하다며, 회사 운영이 외부 자산 확보와 부채 관리에 달렸다고 밝힘. 니오 측은 자금 조달 프로젝트를 몇개 가동하고 있다고 설명.

For Your Insights

중국 전기차 스타트업 니오의 자금난 이슈가 계속되고 있다. 최근 발표한 신 모델과 신 기술이 상용화될 때까지 버티는 것도 문제라는 보도다.

☆ 뉴스레터에 가입하시면 더이상 가입안내 배너가 등장하지 않습니다!

Tags:

뉴스레터를 구독하시면 매일 인사이팅해집니다.
구독을 신청하시면  본 서비스의 개인정보취급정책(클릭 보기)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구독
close-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