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러 오는중

검색 입력

소니, 다이와증권 등과 테크 스타트업 투자 위한 200억 엔 규모 ‘혁신성장펀드(IGF)’ 조성

In Brief :

소니가 ‘핵심 고성장 산업(key high-growth industries)’ 분야 스타트업 투자를 위한 200억 엔(약 2170억원) 규모의 펀드 조성계획을 발표함.

‘혁신성장펀드(Innovation Growth Fund)’로 불리는 이 펀드는 소니와 다이와증권의 벤처캐피털 조직인 다이와 캐피털홀딩스가 공동 운영하며 스미토모 미쓰이 은행, 오사카 소코 신킨 은행, 미쓰비시 UFJ리스&파이낸스 컴퍼니 등이 참여함.

Tags:
뉴스레터를 구독하시면 매일 인사이팅해집니다.
구독을 신청하시면  본 서비스의 개인정보취급정책(클릭 보기)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구독
close-image